즐겨찾기 RSS추가
최종뉴스업데이트 [2018-11-29 12:43:56]
흐림 서울 1 °C
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17년01월20일 15시35분 ]


 

 

반려동물산업유형(직업군)에는 크게 컨설턴트(매니저), 애견미용, 호텔링(유치원), 애견훈련(조련), 애견카페, 동물병원, 애견분양(브리더), 펫용품도매 등이 있다. 우리는 펫전문점을 오랜 세월 해오면서 다양한 소비자들의 성향을 파악하였고 구분을 할 수 있게 되었다.

그 중 대부분의 소비자들은 한 곳에서 진료를 받고 그에 대한 처방용품을 받기를 원하고 미용을 하고 나서 조언을 받아 케어용품을 구매하고 싶어 하는 이른바 원스톱 매장을 원한다는 것이었다. 그래서 우리는 이런 소비자의 욕구와 현재 애견산업의 유형을 접목시켜 ‘The Pet’이라는 애견문화공간을 열었다. The Pet을 한마디로 간략하게 소개한다면 애견/애묘 분양, 동물병원, 펫호텔, 애견카페, 펫용품샵 등이 한 공간에 있는 ‘신개념 펫멀티 문화공간’이라고 할 수 있다.

 

이에 소비자들은 한 공간에서 분양을 받고, 필요한 용품을 구입할 수 있으며, 분양을 받은 곳에서 미용을 할 수 있고, 또 건강검진이나 치료를 받을 수 있게 되었다. 그리고 부득이한 사정에 반려견을 맡길 상황에는 같은 곳에 반려견을 맡기는 호텔링을 할 수 있으며 자신의 반려견과 휴식을 취할 수 있는 카페도 있다는 것이다. 이 모든 것을 한 공간에서 가능하게 실현시킨 곳이 바로 The Pet이다. 그리고 소비자들은 자신의 반려동물에게 조금 더 좋은, 조금 더 나은 것을 원하고 우리는 그 것을 충족시키기 위하여 더 많은 노력을 기울였다.

 

결과적으로 소비자들은 감사할 정도로 The Pet을 여느 매장과는 다른 전문성이 강한 반려동물 전문매장으로 인식하게 되었다. 그렇기에 우리는 더욱더 펫산업이 발전함에 따라 변화하는 트렌드에 대한 대응전략을 수시로 모색하며, 그것을 발 빠르게 반영하는 전략을 내세우고 있다. 예컨대 The Pet은 반려동물을 가족처럼 사랑하는 ‘펫 팸(pet-family)족’이 늘면서 관련용품 시장의 고급화 바람이 거세지는 추세에 발맞춰 명품관을 별도로 만들어 운영하고 있는 것이다. 또한 국내외 인지도 높은 유명 브랜드들의 제품을 그레이드 별로 전시 및 판매하며 다양한 신제품을 입고시키고 있다.

 

그러나 고객들은 수백, 수천, 수만 가지의 제품들 중 어떤 제품이 맞는지 판단하기 어려움을 느낀다. 그래서 The Pet은 이러한 고객의 어려움을 해소하기 위해 전문 상담 직원과의 1:1 맞춤 상담을 통해 고객들이 필요한 것이 무엇인지를 좀 더 쉽게 해결해줄 수 있는 시스템을 취하고 있다.

 

발명학에서 큰 변화를 가져왔던 사건 중 하나는 새로운 것을 창조해 내는 것이 아닌 기존에 있던 다수를 하나로 합치는 것이다. 예를 들면 지우개와 연필을 합친 지우개연필이나 컴퓨터와 핸드폰을 합친 애플의 아이폰 처럼 말이다. 그리고 사람들은 그 것을 혁신이라고 한다. The Pet은 반려동물시장의 큰 혁신이다. 우리는 이제 이 혁신을 우리만의 것이 아니라 기존의 펫샵을 하시는 분들이나 혹은 새롭게 펫샵을 계획하시는 분들과 공유하고 싶다. 내가 경험해 보지 않은 것을 남에게 경험해보라는 것은 위험한 탁상공론이다. 우리는 내가 경험하고 시행착오를 겪고 그리고 완성된 모델을 공유하고자 하는 것이다. 우리는 안다. 혼자가는 것보다 함께 가는 것이 멀리 간다는 것을...

 

프랜차이즈 문의; 1566-4944

올려 0 내려 0
김성일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로얄캐닌 김제공장, 반려동물에게 최적화된 첨단 제조공장 (2018-10-10 09:28:23)
HACCP 인증으로 한층 품질력이 높아진 유기농 전문 펫푸드 회사 (2017-01-20 15:30:00)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